· 광고문의
  · 자유게시판
  · 공지사항
장바구니가 비었습니다
보관함이 비었습니다
등록된 자료가 없습니다.


 
작성일 : 09-07-09 04:29
명품도시
 글쓴이 : 나은
조회 : 5,718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법원/경찰 | 과학/교육/문화 | 사람들 | 대전 | 충남 | 충북 | DTN 방송 | DTN 카메라 고발 | DTN 개국축하 영상
 
  인터뷰 | 동정/인사/부고
  사설 | 칼럼 | 기고 | 기자수첩
  포토
  기획 | 연재
  자유게시판 | 맛집&볼것 | 독자란
 
 
 
 
 
 
 
 
 
 
 
 
 
 
 
 
 
 
 
 자유게시판
 맛집&볼것
 독자투고
 기사제보
 광고/구독신청
 
 
 
 
 
 
 
 
  Home > 오피니언 > 기고
 
 
 
김우영 작가 『명품 이야기』특별시리즈 『화요초대석』
명품도시(名品都市), 그 황홀한 낙원 -2 *김 우 영(작가. 대전중구문학회 사무국장)
  2009-07-07 12:15:26 입력
         
 
 
"김 작가님 도대체 명품도시가 무엇이기에 이처럼 각 도시마다 명품도시를 선언할까요?"
 명품 이야기 글이 신문에 나가자 어느 분이 전화가 왔다. 그래서 간단하게 대답했다.
 "예, 명품이란 21세기 문화와 지성을 가진 품위있는 사람들이 넉넉하며 조화를 이루고 사는 쾌적한 공간의 살기좋은 도시를 말 합니다."

 『명품도시(名品都市)』.
 지금 전국 각 도시에서는 자신이 사는 곳이 21세기에 걸맞는 최고의 명품도시라며 내세우고 있다. 이에 따라 각 지방자치단체에서는 명품도시에 어울리는 각종 시책을 개발하는 등 손길이 바빠지고 있다.

 좋은 현상이다. 가뜩이나 국내외적으로 경제가 어려워 대외적인 신인도가 떨어지는 마당에 각 지방이 명품자원을 발굴 그 지역 특색에 맞는 명품도시를 창조하는 것은 바람직한 일이다. 이처럼 전국 각 도시가 차별화와 특색있는 마인드를 개발 브랜드를 대외적으로 높이며 명품국가로 실현된다면 얼마나 좋은일인가!

  명품도시는 품위(格)+넉넉한(豊)+조화(和)와 테마가 있어야

 명품도시는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할 몇가지 데드라인이 있다. 도시개발 학자들이 주장하는 명품도시 DNA는 아래의 세 가지가 있어야 한다고 한다. 요컨데 품위(格.Premium)-넉넉함(豊.Wealth)-조화(和.Harmony)이다.

 첫째. 입는 것, 먹는 것, 잠 자는 것의 인간생리적인 것을 비롯 21세기 문화와 지성인의 풍모를 갖추어야 한다. 주말에 가족과 함께 한 편의 영화를 감상하거나, 한 달에 1권 정도 책을 읽고 상대와 비지네스중에 문화를 논할만한 대화의 수준을 높혀야 한다는 것이다.
 둘째, 먹고 사는데 지장이 없을만큼 넉넉해야 한다. 안정감있는 경제적 부(富)의 바탕위에서 사회적 활동이 가능한 것이다. 즉, 시민의 일자리가 충분히 있고, 기업하기 좋은제도와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어야 한다.
 셋째 조화이다. 21세기 비젼과 희망봉을 향한 공동체 삶 속에서 공공의 이익과 조화를 통한 소통의 장이 열려있어야 한다. 전 시민이 융화를 통한 균형(balance)을 유지해야 한다.

 그리고 중요한 것은 명품도시가 지향하는『테마』가 있어야 한다. 예를들면 일본 도쿄 간다의 『1천만권 책의 거리』라든지, 독일의 『교과서 물려주기운동』, 인구 550만명의 인도 IT도시 방갈로 『친자연녹색도시』, 인구 450만명의 싱가포르가 외국기업 투자자들에게 5~10년간 법인세를 면제해 주는『텍스 홀리데이(tax holiday)정책』, 브라질의 품격높은 쿠리티바 『꿈의 희망도시』가 그 예의 하나이다.

 대전시 저탄소 녹색성장도시-중구 명품 르네상스 꿈꾸며 문화예술 창조 쾌속행진

 대전시는 MB정부보다 3년 전 부터 3천만그루 나무심기를 하여 현재 500여만그루를 심어『저탄소 녹색성장 명품도시』로 발돋음하고 있다. 또 중구는 『문화예술명품도시』를 지향 국내와 세계의 유일한 인본사상(人本思想) ‘효’ 주제 뿌리축제를 지난해 개최하는 한편, 『명품 족보박물관』건립을 눈 앞에 두고 있다.
 국토의 중심 대전 중구가 『명품도시 르네상스(Renaissance)』를 꿈 꾸고 있다. 보문산(보물산)종합개발 청사진과 함께 도시학자 ‘투매슬로’가 말한 최상위 인간 욕구자기실현(Self-actualiza-tion)을 위해 중구는 명품도시 그 황홀한 낙원을 향하여 쾌속 행진을 하고 있다.     
 


중구에서 의욕적으로 착공한 『명품 족보박물관』이 올 11월 개관예정이다.